연구원저서

> 연구원간행물>발간도서(저서,번역서 등)>연구원저서

(출판)연구원저서-연구원저서 현장총서 03호 - 도랑 살리기로 시작하는 마을 만들기

(출판)연구원저서-연구원저서 현장총서 03호 - 도랑 살리기로 시작하는 마을 만들기

기간
20160722 ~ 20160722
진행상태
완료
연구자
복권승
목차
제1장 마을과 도랑,

제2장 사례로 보는 도랑 살리기,

제3장 사례에서 찾은 개선점과 제안,

부록 도랑 생태 시민 모니터링과 마을 도랑의 생태월령가

내용
충남연구원, “도랑 살리기로 시작하는 마을 만들기” 출간

“도랑은 마을사람들과 논밭을 연결해 주는 선(線)입니다. 그렇게 사람들 삶의 시간은 도랑과 함께 흘렀습니다.”

충남연구원의 세 번째 현장총서 “도랑 살리기로 시작하는 마을 만들기”를 집필한 오이스코협동조합 '품'의 복권승 이사장의 말이다.

이 책에서 저자는 “물길은 살아 있는 모든 것들에게 생명을 공급해 주고, 모든 더러운 것을 받아 다시 맑게 정화하며 흐르는 어머니 같은 존재”라며 “지나친 개발로 썩어가는 도랑을 살리는 일은 마을을 사람들의 쉼과 행복의 보금자리로 다시 돌려놓는 직관적이고 상징적인 결과물”이라고 말한다.

그러면서 “도랑 살리기를 제대로 이해하고 실천하는 데 실질적인 역할을 해야 하는 현장 활동가는 턱없이 부족하고, 현장에서 참고할 만한 책자도 찾기 어려운 게 현실”이라며 이번 집필의 취지를 밝혔다.

이번 충남연구원 현장총서는 제1장 마을과 도랑, 제2장 사례로 보는 도랑 살리기, 제3장 사례에서 찾은 개선점과 제안, 그리고 도랑 생태 시민 모니터링과 마을 도랑의 생태월령가 등이 부록으로 실려 있다.

특히 저자는 “이 책에서 소개하는 민간 주도적인 충남 사례들과 마을 도랑의 한해살이 이야기가 바람직한 도랑 살리기를 통한 마을공동체 자치 운동을 이해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충남 청양이 고향인 복권승 이사장은 1996년 귀촌 후 환경부 금강유역환경청 환경지킴이와 지천생태모임 대표로 활동했으며, 현재 지역과 마을 생태, 자치적인 공동체 활성화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다. (그물코 출판사, 160페이지/12,000원)

공공저작물 2형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담당부서 : 기획조정과 담당자 : 정봉희 연락처 : 041-840-1192